join
 
그레이스 한인교회
 
  셀처치와 돌봄 > 셀 게시판  
 

제목  미션위크 초대장
작성자

 조상현전도사

작성일  6/2/2015 3:40:00 PM

 

 

초대장

여러분은 결혼식에서 다짐했던 서약을 기억하시나요?

죽음이 우리를 갈라 놓을 때까지 당신을 사랑하겠습니다라고 약속했던 순간을.

VOW’(결혼서약)이라는 영화가 있습니다. 미국에서 실제로 있었던 이야기를 영화로 만들었습니다. 한창 사랑에 빠져 있는 신혼 부부가 있었습니다. 사람이 타고 있던 승용차가 신호를 기다리고 있던 과속으로 달려오던 트럭에 받치게 되었습니다.

사고의 여파로 아내는 부분적인 기억 상실증에 걸립니다. 병원에서 의식을 찾은 아내는 병상 옆에서 애타게 기다리고 있던 남편의 얼굴을 보면서 그것이 의사의 얼굴이라고 생각합니다. 남편을 기억하지 못하게 것이지요.

때부터 남편은 사랑하는 아내의 기억을 돌이키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합니다. 자신을 사랑했던 아내와의 사랑의 순간들. 아름다운 기억들이 아내에게 되살아 나기를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려 줍니다.

아내도 노력합니다. 단란했던 신혼의 사진을 꺼내 보면서 자신이 남편을 사랑했던 사랑의 기억을 떠올려보려고 노력합니다.

주님을 처음 만났을 때의 감격을 기억하시나요? 기쁨의 눈물이 볼을 타고 흘려내렸던 감동의 순간을 아직도 간직하고 계시나요? 밴쿠버의 여름 밤이 불꽃놀이로 화려하게 놓아지듯 예수님을 처음 만나 사랑에 빠졌던 환희의 순간을 기억하시나요?

교회 창립 12주년을 맞이하여 미션위크 특별집회 열립니다. 이번 집회에서는 좀처럼 접할 없는 진귀한 영상을 통해 조국 교회 믿음의 선배들이 걸었던 신앙의 여정을 살펴보게 됩니다.

또한 부르심의 길에서 충성스럽게 헌신했던 선교사님들의 발자취도 보게 됩니다.

혹시 주님을 만난 사랑의 감격이 식었습니까?

내일부터 시작되는 미션위크 저녁집회에서 감격과 감동이 되살아나는 은혜를 누리시기 바랍니다.

섬김의 자리에서 지치고 힘드십니까?

내가 결코 포기하지 말아야 이유를 발견하는 시간이 것입니다. 여름 더위에 마른 풀처럼 생기를 잃은 믿음에 주님을 향한 열정이 부어지는 은혜가 있을 것입니다.

그레이스의 셀리더 여러분을 창립 12주년 미션위크 특별집회에 초대합니다!

<저녁집회일정>

수요일(6/3) 7:30pm - 희생 위에 세워진 한국 교회

목요일(6/4) 7:30pm - 고난 중에 빚어진 한국 교회

금요일(6/5) 7:30pm - 끝까지 흩어진 한국 교회

주님은 당신을 기다리십니다!

 

샬롬,

조상현전도사드림

미션위크주간을 맞이하여 셀모임을 집회참석으로 모여주시기바랍니다

 

 

 
 
       
 
     

 

579 1 29
선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579 만남     박승애 2016-11-02 17
578 감사의 기적     박승애 2016-08-18 18
577 100세 시대의 4대 리스크     박승애 2016-06-06 16
576 기도하면     박승애 2016-05-10 20
575 믿음의 말과 생각     박승애 2016-03-10 29
574 100일간 덕담의 기적     박승애 2015-12-03 30
573 찬양의 능력     박승애 2015-08-17 43
미션위크 초대장     조상현전도사 2015-06-02 38
571 비전     박승애 2015-01-04 52
570 돈에 대한 글     박승애 2014-11-21 77
569 노테크     박승애 2014-08-03 61
568 가난한 새의 기도 - 이해인 수녀     권종철 2014-06-20 50
567 징검다리셀 야회바베큐모임     징검다리하나 2014-05-28 89
566 6075층의 노인고     박승애 2014-05-20 66
565 그대는 활 아이는 화살     박승애 2014-04-27 72
564 에버그린 아카데미 봄학기 주방 봉사자를 구합니다     GraceCM 2014-03-10 79
563 어머님 전상서 [1]    권종철 2014-02-25 85
562 영 올드     박승애 2014-02-15 71
561 홍두표전도사님과 함께...     푸른초장셀 2013-12-06 99
560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3)     조상현 2013-12-03 80
     
 1 [2][3][4][5][6][7][8][9][10]  ..[29][다음 10 개]